야옹 야옹 멍멍

canopy.egloos.com

포토로그



강을 두 번 건너서 집으로 와요

출퇴근길이 생겼고, 주방과 거실이 있는 집이 생겼고, 같이 사는 사람이 생겼다. 휴일을 같이 보내고 밥을 해서 나눠먹는다. 사는걸 싫어하지 않으려고 다짐하는 매일.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